빠를수록 유리한 암보험

빠를수록 유리한 암보험

 


암보험은 빨리 준비할수록 더 유리한 위치를 가질 수 있습니다. 암보험 같은 보장성 보험은 질병이나 상해의 위험을 대비하는 상품인데요. 이런 위험들은 나이가 들수록 점점 많아집니다. 노화가 진행되면서 체력, 근력, 면역력 등이 점점 약해지기 때문에 병에 취약해지고 쉽게 다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보험금을 받을 확률이 늘어나니 위험도가 높아져서 더 많은 보험료를 내게 됩니다.

암보험의 특징에서도 빨리 가입할수록 유리한 이유를 찾을 수 있습니다. 다른 보장성 보험에는 없지만, 암보험에는 면책기간과 감액기간이 있습니다. 면책기간이란 보장이 개시되지 않아서 보험금을 받지 못하는 기간입니다. 가입 후 90일 동안은 면책기간이어서 암보험 가입 후 바로 암 진단을 받아도 진단비를 받지 못합니다. 그러므로 일찍 가입해서 면책기간을 무난하게 지나가는 게 좋습니다. 90일이 지난 뒤에도 감액기간이 남아있어서 계약한 금액을 절반밖에 받지 못하는 기간도 1~2년 정도 있습니다. 온전한 보장을 받으려면 암 발생 1~2년 전에 미리 가입해놔야 한다는 건데 암이 언제 걸릴지 알 수 없으니까 되도록 빠르게 가입하는 게 좋은 것입니다.